청자상감국화문표형주자 > 한국관

본문 바로가기

한국 고미술 전시관

한국 고미술 상설전 
관심 작품
  • 18
  • 청자상감국화문표형주자
  • 고려시대 | 30.5 x 2.2 x 11 cm
  • 1,622

본문

작품 정보

세로의 골을 내어 동체부를 성형한 표형 주자이다. 연화문과 당초문을 음각한 출수구와 등에 골을 낸 판형의 손잡이는 별도로 제작하여 부착하였다. 구연부 주변에는 세로 방향의 연주문을 장식하고 그 아래로 세로의 골을 따라 연화문을 빼곡히 시문하였으며 저부에는 연주문(連珠紋), 연판문(蓮瓣紋)을 백상감하였다. 굽은 안굽으로 접지면의 유약을 걷어내고 점토가 섞인 내화토 빚음을 받쳐 구웠고 안바닥에 ‘公’으로 보이는 명문이 남아있다. 비슷한 형태의 명문은 국립중앙박물관 <청자상감국화문표형주자>(이건희 회장 기증, 건희211)에서도 확인된다. 부안 유천리 가마터에서 생산된 것으로 추정된다. 


青瓷象嵌菊花纹瓢形执壶 高丽 壶体呈葫芦状,以纵向条纹分割。腹一侧置壶流,一侧置宽柄。口沿向下饰连续的连珠纹和莲瓣纹,近足处以白象嵌的方式饰连珠纹和莲瓣纹。底足留有掺有粘土的瓷土经过烧制的痕迹,并有“公”字铭文。在国立中央博物馆馆藏的《青瓷象嵌菊花纹瓢形执壶》(李健熙会长捐赠,健熙211)上也可以看到写有类似的铭文。推测制造于扶安柳川里窑址。 


This is a gourd-shaped ewer with vertical ribs formed on the body. The spout, engraved with lotus flower motifs and lotus scroll motifs, and the handle, with ribs formed on the back, were separately made and attached. Around the neck, pearl motifs are decorated in vertical direction, below which lotus flower motifs are densely engraved along the vertical ribs, and at the lower part, continuous pearl patterns and lotus petal patterns are embossed. The glaze on the underside of the bent foot was removed, and the piece was fired with clay mixed with clay body support, and a mark resembling '公' is left on the inside bottom. A similar type of mark can also be found in the National Museum of Korea's <Gourd-shaped ewer with raised lotus flower design> (donated by Chairman Lee Kun-hee, Kunhee211). It is presumed to have been produced in the Yucheon-ri kiln site in Buan.


CONDITION
NOTICE
본 전시는 판매전으로, 전시되어 있는 모든 작품들은 구매가능합니다.